본문바로가기
Export & Import Info Center - 대한민국 수산물 수출입 발전에 한국수산무역협회가 앞장서겠습니다.

해외시장정보&무역통계

 

수출입 통계자료 해외시장동향 비관세 및 FTA ※ 자료만 선택하실 경우 해당 자료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.
선택완료
통합공고 목록 자세히 보기
[해외시장동향] 독일, 식품 유통시장에 큰 변화 예상

2017.05.17

독일

독일, 식품 유통시장에 큰 변화 예상
2017-03-29 권석진 독일 뮌헨무역관

- Amazon 독일, 온라인 통한 식료품 판매 서비스 개시 - 
- Rewe, Edeka, Lidl 등도 대형 투자계획 식품 유통시장 규모 확대 전망 -

 

 


□ 독일 식료품 유통산업 현황


  ㅇ 독일 식료품시장 매출액 규모는 약 1480억 유로로, 대부분 체인형 슈퍼마켓 또는 대형할인 매장과 같은 오프라인 매장이 전체 매출액 약 90% 해당하는 1330억 유로를 차지함.
    - 특히 Edeka Group, Rewe Group과 같은 체인형 슈퍼마켓 상위 5개 기업이 독일 오프라인 식료품 유통 매출액의 72%를 차지하고 있음.


독일 식료품 유통 시장점유율(2015년)

external_image

자료원: tradedimensions(www.tradedimensions.de)

 

  ㅇ 독일 소비자들 사이에서 온라인을 통한 제품 구매 비율은 지속 증가하고 있으나, 식료품의 경우 다른 비식료품 제품에 비해 오프라인 구매 의존도가 높게 나타났음.
    - 2015년 기준 독일 온라인을 통한 식료품 시장 매출 규모는 전체 식료품 시장 매출액의 약 11%인 150억 유로에 그쳤으며 구매 소비자 비율도 1% 정도 머무르고 있음.


  ㅇ 그러나 독일 시장 전문가들은 향후 온라인을 통한 식료품 구매 비율이 증가할 것이며, 향후 현재 1%대 머무르고 있는 온라인 식료품 구매 소비자 비율도 약 10%까지 늘어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함.


2015년 독일 매출액별 상위 20개 온라인 식료품 판매사이트

순위

온라인 사이트명

매출액(백만 유로) 

1

hawesko.de

91.5

2 

hellofresh.de 

84.5 

3

shop.rewe.de 

26 

4 

mytime.de 

21.2 

5 

edeka24.de 

18.8 

6 

nespresso.com/de 

16.1 

7

allyouneedfresh.de 

15.7 

8 

mymuesli.com 

14.1 

9

nu3.de 

13.8 

10 

body-attack.de 

13.3 

11 

bofrost.de 

12.6 

12 

vinos.de 

12.5 

13 

whisky.de/shop 

12.4 

14 

dolce-gusto.de 

12.3 

15 

wirwinzer.de 

11.5 

16 

worldofsweets.de

10.1 

17 

berlin.bringmeister.de 

10 

18 

ebrosia.de 

9.8 

19 

bremer-gewuerzhandel.de 

9.3 

20 

gefro.de 

9

자료원: EHI Retail Institute(www.ehi.org), Statista(www.statista.de)


□ 온라인 판매 기업인 Amazon사의 독일 식료품 판매 시장 진출

 

  ㅇ 독일 내 최대 온라인 판매 기업인 Amazon은 'Amazon Fresh'라는 브랜드로 독일 내 식료품 공급 시장에 2017년 4월 독일 베를린 지역을 시작으로 진출할 계획으로 이어 뮌헨과 함부르크를 Test market으로 운영할 계획 
    - 뮌헨 지역의 경우 현재 냉동·냉장 저장 창고를 건설 중으로 2017년 여름 이후 서비스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 


  ㅇ Amazon은 미국과 영국에서 이미 식료품 유통분야에 진출한바 있으며, 2014년 이후 독일 식료품 시장 진출에 대한 논의가 있었음. 최근 들어 Amazon Fresh 운영이 본격화 됨. 


  ㅇ Amazon의 경우 식료품 유통을 위한 식료품 공급을 위해 독일 체인형 슈퍼마켓 운영기업인 'Tegut'이 주요 협력파트너가 될 것이라는 전망
    - 독일 온라인 식료품 판매 기업들은 대부분 운영하고 있는 오프라인 매장 유통망을 기반으로 온라인 서비스를 시작했으나, Amazon의 경우 다른 온라인 식료품 판매기업과 달리 오프라인 판매 기반이 없는 상황임.


  ㅇ 독일 경제분야 주요 일간지인 Handelsblatt 3월 22일자 기사에 따르면 Amazon사는 Amazon Fresh를 통해 신선한 식료품을 1~2시간 내에 고객에게 배송할 수 있는 배송시스템을 운영할 계획이며, 이를 위해 독일 우체국 자회사인 DHL과 배송 계약을 체결했다는 보도임.


□ 예견되는 독일 식료품 온라인 판매 시장의 경쟁


  ㅇ 독일은 이미 Rewe Group과 Edeka Group에서 온라인 식료품 판매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으며, Amazon의 온라인 식료품 유통시장 진출에 따라 기존 체인형 슈퍼마켓 운영 기업들도 온라인 판매를 위한 투자를 준비 중임.
    - Rewe group은 이미 독일 내 베를린, 뮌헨을 비롯한 75개 도시에서 식료품 판매·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.
    - 독일 Edeka Group 역시 현재 베를린과 뮌헨에서만 제공하고 있는 온라인 판매·배송 서비스를 다른 주요 대도시로 확대할 예정임.

 

  ㅇ 독일 Schwarz Group의 저가형 슈퍼마켓 체인 기업인 Lidl사는 신선한 과일과 야채, 냉동식품을 인터넷으로 판매할 수 있도록 1억 유로 이상을 투자할 것이라고 발표

 

□ 시사점

  
  ㅇ Amazon의 독일 내 온라인 식료품 유통업 진출과 함께 기존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 중인 독일 식료품 기업들도 잇달아 온라인 유통을 위한 투자 계획을 발표하고 있어 향후  독일 식료품 유통시장의 구조에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
    - 일부 전문가들의 분석에 따르면 현재 1%대에 머물고 있는 식료품 온라인 구매 비율이 10%까지 늘어날 수 있다고 함.
    - 다만 Amazon사의 경우 유통이 용이한 과자(스낵)류와 음료수는 이미 온라인 판매를 하고 있으나, 향후 과일·야채 등 신선함의 유지가 필요한 제품군의 경우 제품관리뿐만 아니라 배송 시에도 제품에 문제가 발생할 수가 있어 Amazon의 식료품 유통 시장 진출이 실패할 것이라는 우려도 있음.

 

  ㅇ 독일 식료품 온라인 유통시장의 변화에 발 빠른 적응 위해 한국 기업의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함.
    - 독일 식료품 온라인 시장의 성장에 따라 제품 보관과 배송을 위한 냉장·냉동 관련 설비 및 장비의 수요 증가 예상
    - 독일 소비자들의 소비패턴 변화로 인한 온라인 결제 사용도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

 


자료원: Tagesspiegel, Wirtschafts Woche, die Zeit, Handelsblatt, statista, KOTRA 뮌헨 무역관 자료 종합

 

목록

주요 수출 상품 목록 자세히 보기
다음 글 다음글이 없습니다.
이전 글 독일, 무역사기인가 성급한 의심인가